도로공사, 휴게소 창업매장 37개소 운영자 9일까지 공개모집
상태바
도로공사, 휴게소 창업매장 37개소 운영자 9일까지 공개모집
  • 김용지 기자
  • 승인 2020.07.29 1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울만남의광장 휴게소 공유주방(사진=한국도로공사)
서울만남의광장 휴게소 공유주방(사진=한국도로공사)

 

[더블유스타트업 김용지 기자] 한국도로공사(사장 김진숙)는 고속도로 휴게소 창업매장 운영자를 7월 27일(월)부터 8월 9일(일)까지 공개모집한다고 밝혔다. 
 

모집대상은 △청년창업매장(26개소) △Night cafe(9개소) △졸음쉼터 푸드트럭(2개소)으로 총 37개 매장이다.
 

창업매장은 휴게소 매장 또는 졸음쉼터 내 푸드트럭에서 08시부터 20시까지 간식·음료 등을 판매하는 매장이며, Night cafe는 2019년 정부의 규제특례를 받은 공유주방으로 휴게소 일반매장이 문을 닫는 20시부터 24시까지 운영하는 야간매장이다.
 

지원 자격은 공고일 기준으로 만 20~39세의 청년층(‘80~’00년생)이며, 나이트카페는 청년층과 만 50~65세인 시니어층(‘55~’70년생), 푸드트럭은 청년층과 만 40~49세(‘71~’80년생)도 지원 가능하다. 저소득층, 장애인, 여성가장 등 취업취약계층에는 가점이 부여되며, 코로나19로 인한 실직자와 폐업 중소상공인, 그리고 그 가족들도 우대 대상이다.
 

휴게소 창업매장 공모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한국도로공사 홈페이지(www.ex.co.kr) 내 ‘고속도로–휴게소/주유소–휴게소 창업매장’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한국도로공사 휴게시설처(☏054-811-2343)에서도 자세히 안내 받을 수 있다.
 

한국도로공사는 창업매장 제도개선을 통해 기존에는 최초 1년간 매장 운영 후 1년까지 추가운영이 가능했으나, 올해부터는 추가운영기간을 2년으로 늘려 최대 3년까지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이외에도 임대료 면제기간을 초기 6개월에서 1년으로 연장하고, 휴게소 일반 입점매장보다 낮은 판매수수료를 적용해 창업 초기 안정적인 매장운영을 도울 계획이다.
 

mewyjkim@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