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트라, 코로나 이후 대응 위한 ICT 수출기업 간담회 개최
상태바
코트라, 코로나 이후 대응 위한 ICT 수출기업 간담회 개최
  • 현가흔 기자
  • 승인 2020.06.17 12: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권평오 KOTRA 사장(왼쪽 첫번째)이 업계 의견을 들은 다음 발언하고 있다(사진=코트라)
권평오 KOTRA 사장(왼쪽 첫번째)이 업계 의견을 들은 다음 발언하고 있다(사진=코트라)

 

[더블유스타트업 현가흔 기자] 코로나 위기로 수출길이 막힌 ICT 기업들을 위한 간담회가 열렸다. KOTRA(사장 권평오)가 16일 서울 삼성동 코엑스에서 ‘포스트 코로나 대응 ICT 수출기업 간담회’를 열고, ICT 수출기업 10개사와 코로나19로 발생한 어려움과 새로운 수출기회에 대한 의견을 나눴다. 
 

ICT 기업들은 인공지능 기반 원격의료 솔루션, 발열감지 열화상 카메라, 부동산 매물 3D 가상투어 소프트웨어 등 비대면서비스·원격관리·방역 분야에서 늘어난 수요를 체감 중이다. 또한 K-방역으로 높아진 국가브랜드가 수출에 긍정적 영향을 줄 것으로 기대했다. 
 

수요를 수출로 연결하는 과정에서는 온라인 마케팅이 한몫을 하고 있다. E사는 올해 초 제품을 개발했지만 코로나19로 바이어 발굴에 어려움을 겪다가 화상상담을 통해 마침내 수출판로를 뚫었다. KOTRA는 기기, 소프트웨어, 솔루션 뿐 아니라 프로젝트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ICT 분야에서 화상상담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ICT 중소·중견기업은 코로나19 이후 수출 계약과 프로젝트 진행이 지연되는 어려움도 겪고 있는데 간담회 참가기업들은 포스트 코로나 시대에 맞게 디지털 마케팅 인프라를 공유하는 등 보다 개방된 지원방식을 희망했다.
 

권평오 KOTRA 사장은 “ICT 분야는 코로나19 극복을 선도하면서 더욱 성장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온·오프라인 연계 마케팅, 산업별 맞춤형 서비스를 통해 새로운 환경에 걸맞게 ICT 수출기업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한편 KOTRA는 기술 분야별 ICT 온라인 특별관, 웹세미나 등 온라인 마케팅 사업과 연계한 오프라인 행사 ‘글로벌모바일비전(GMV)’을 하반기에 개최할 예정이다.

 

ibmeadia@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